Go to content; Go to main menu; Go to languages.
 Menu

매튜 제임스 & 노아 레일레이

Matthew James and Noah Ryleigh, identical twins with anencephaly

나의 두 아기, 매튜 제임스 브라운과 노아 레일레이 브라운이다! 이 아이들은 임신 26주 3일째인 2012년 8월 3일 세상에 태어났다. 매튜의 몸무게는 481.9g, 노아는 510.3g이었다...

임신 6주에 나는 쌍둥이를 임신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 임신 8주, 통증 탓에 다시 한번 초음파 검사를 받았을 때, 일란성 쌍둥이가 하나의 양수주머니 안에서 하나의 태반을 공유하고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의사들은 이 임신의 위험성이 대단히 크다고 하며, 임신이 경과될 수록 탯줄이 서로 감겨 아기들을 조를 수 있는 위험성이 더욱 커질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래서 임신 24주부터 분만 때까지 병원침대에 누워 절대안정을 취해야 한다고 의사들은 권했다.

그 말은 내가 감당하기에 다소 버거웠다. 정말 많은 생각들이 뇌리를 스치고 지나갔다. 하지만 내 아기들이 건강하기만을 바랬기 때문에 나는 의사들의 권유사항에 전부 동의했다.

임신 3개월, 두 아기 모두 무뇌증을 갖고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의사들은 아무런 희망이 없을 거라고 했고 내게 임신중절을 권했다.

그 말에 내 가슴은 무너졌다. 내 생에 있어 가장 최악의 날이었다. 아무리 발버둥쳐도 깨어날 수 없는 끔찍한 악몽과도 같았던 순간이었다 …

내가 대화 나눈 사람들의 대부분 역시 임신을 중단하라는 견해를 갖고 있었다..

대부분의 친구들은 내가 임신중절을 원치 않는 점을 이해하지 못했고, 이는 나를 정말 힘들게 했다. 나는 그렇게 할 수 없었다. 낙태는 옳지 않다고 나는 굳게 믿고 있었다. 낙태가 나와 아기들에게 옳지 않다는 게 내 개인적 견해일지라도, 나는 낙태를 선택한 사람들을 깎아 내릴 의향이 추호에도 없다. 낙태란 매우 어렵고 힘든 결정이고, 그 누구도 그 결정 때문에 이렇다 저렇다 평가 받아서는 안 되는 법이다.

임신 16주, 나는 쌍둥이의 성별을 알게 되었다. 임신사실을 안 첫날부터 나는 딸 일거라며, 세상의 모든 것을 걸어서 맹세한다고 큰 소리 쳤건만, 알고 보니 왕자님들이었다.

Matthew James, identical twin with anencephaly

아들이란 소식에 나는 의아해했지만 그래도 이루 말할 수 없을 정도로 기뻤다.

이 시기 즈음 입덧이 시작되더니 이는 임신 22주까지 이어졌다. 정말 심각한 수준이었다. 게다가, 출산 때까지는 조기 진통이 끊이지 않고 이어졌다.

심각한 메스꺼움과 탈수증으로 인해 병원에 적어도 15번 정도 입원할 정도였다. 그 이후에는 임신 26주까지 지속된 진통으로 인해 병원을 자주 찾아가야만 했다.

이 모든 어려움과 입덧에도 불구하고, 나는 배 속에서 두 아기가 몸을 이리저리 뒹굴고 바둥바둥대는 것을 느끼는 게 너무 행복했다. 쌍둥이가 나와 다른 사람의 목소리를 알아채는 게 마냥 신기하고 좋았다. 의사들이 뭐라고 하던 간에, 나는 어쩐지 아이들이 뇌를 갖고 있는 것 같았다. 내 생각은 그랬다. 아이들이 느낄 수도 생각할 수도 있었음을 나는 알고 있었다. 적어도 어느 시점 까지는 말이다. 내가 수영하러 가면 쌍둥이는 열광했고, 노래를 불러주면 아기들은 진정했고, 영화관에서 액션영화를 볼 땐 아이들은 커다란 영화관 소리를 싫어했다. 쌍둥이는 수면 리듬이 있었다. 그리고 아이들에게 감정이 있다는 것을 나는 느꼈다. 쌍둥이와 함께 하는 매 순간이 숭고했고, 나는 긍정적인 사고를 하기 위해 매 순간 최선을 다했다.

2주 간격으로 진행된 초음파 검진을 위해 병원을 찾을 때마다 매번 새로운 사실이 발견되었다. 무슨 이상이 있다거나, 또는 한 아기의 건강 상태가 예전보다 더 악화되었다는 소식들이었다.

매일매일 나는 기적을 일어나기를 기도했다.

2012년 8월 2일, 출산진통이 시작되었다. 그리고 8월 3일 아침, 자연분만을 통해 두 아이를 분만했다.

매튜는 분만 중 사망했고, 노아는 분만 직전 세상을 떠났다.

Noah Ryleigh, identical twin with anencephaly

쌍둥이를 품에 안은 그 느낌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답고 멋진 느낌이었다!!!

많은 이들은 나에게 이렇게 충고했다. 출산 후 아기들을 보지 말라고, 만약 쌍둥이의 머리를 바라보면 내가 정신적 충격에 휩싸이게 될 거라고 말이다. 하지만 솔직히 말해, 매튜와 노아를 바라보았을 때 다른 아기들에 비교해 약간 다르게 생긴 쌍둥이의 생김새는 내게 아무런 문제가 안 되었다. 내 눈엔 쌍둥이가 완벽했다.

쌍둥이를 바라보았을 때, 아이들이 이제 평화 속에 있음을 느꼈다 … 비록 아이들을 보낼 마음의 준비가 아직 안 되었지만, 이제 아이들이 가야 할 때였다. 아이들이 이제는 더 이상 아파하지 않을 거란 생각이 내 마음을 달래주었다.

매일매일 우리와 함께 힘겹게 투쟁했던 두 아들이 너무 자랑스럽다. 그들은 듬직하고 강한 꼬마 전사들이었다.

아이들을 끝까지 잉태하고 분만한 것에 나는 그저 감사할 따름이다. 비록 짧은 시간이었다 할지라도 그 시간은 너무나도 고귀했다.

나의 분만을 도와준 간호사들과 의사는 참으로 멋지고 훌륭한 분들이었다. 병원 측에서는 나를 정말 지극정성으로 보살펴주었다.

두 아들을 향한 사랑은 말로 표현하기에 부족하다. 아이들은 나에게 사소하고 작은 일들을 아끼고 소중히 여기라고 가르쳐주었다. 그것을 알기 전에는, 눈 깜짝하는 사이에 모든 게 사라질 수 있기 때문이다 …

엄마가 된다는 것은 참으로 대단한 일인 것 같다. 내가 그러한 기쁨과 행복감을 느끼게 되리라곤 전혀 예상치 못했는데 말이다. 마음 같아서는 얼른 아기를 또 갖고 싶다. 물론 적절한 때가 찾아온다면.

Matthew James, identical twin with anencephaly

우리가 경험했던 것 같이 충격적인 진단을 받은 부모들을 위해 내가 해주고 싶은 말은, 당신에게 최선이 되는 일을 해라는 것이다.

나는 아이들을 끝까지 잉태하기로 결심했다. 이것이 나에게 옳다고, 가슴으로 느꼈기 때문이다. 아이들이 병마와 싸우고 있는 한, 나도 그들을 위해 싸우고 싶었던 것이다.

아이들과 함께 하는 순간을 소중히 여기고, 수 백장의 사진과 비디오, 그리고 수 많은 추억을 만들기 바란다. 왜냐하면 훗날 당신은 충분히 하지 못 것들을 회상하며 후회하고 싶지 않을 테니 말이다.

당신이 이 웹사이트를 통해 조금이나마 마음의 평화를 찾기를 바란다. 당신은 나에게 이메일을 보내도 된다 (영어로). 좀 더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싶다면 말이다. 내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

이것이 나의 사연이다. 우리와 같은 상실을 경험한 모든 가족들에게 깊은 애도를 표명하고 싶다. 그 어떤 것도 당신의 아기를 대체할 수 없고 여러분 각자의 아기는 아주 특별한 존재이며 영원히 당신의 일부분으로 남아 있을 것이다.

제시카

 

마지막 업데이트: 2014.11.01